오늘의 중도일보 전체뉴스

송대관 해명, "부동산 사기 혐의? 당혹스럽다"

기사입력 : 2013-04-24 14:05      
       
QR코드 스캔하여
스마트폰으로
현재 기사와
뉴스 더보기 >>>
joongdo.kr/s?565728
▲ 사진=연합
▲ 사진=연합
'송대관 해명'

'송대관 해명', "1억8000만원의 채무가 있던 것은 사실이지만..."

송대관이 부동산 사기 혐의로 피소, 이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22일 서울 용산경찰서에 따르면, 캐나다 교포 A씨가 송대관과 부인 이모씨를 토지 분양대금 사기 혐의로 서울 서부지검에 고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2009년 5월께 송대관 부부가 충남 보령시의 토지개발 분양사업 인허가를 받아 다목적 건축이 가능하다고 투자를 권유, 3억7000만원을 건냈다. 하지만 사업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고 약속한 기간이 수개월이 지났지만 소유권도 이전되지 않았다"며 고소장을 접수했다.

이에 대해 송대관 측은 "A씨에게 1억8000만원의 채무가 있었던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1억1000만원을 갚아 현재는 7000만원만 남아 있는 상태며 나머지 금액은 송대관이 아닌 시행사에 건너간 돈이다. 사기는 말도 안된다"라고 밝혔다.

이어 "나머지 7000만원 변제 계획에 대해 채권자와 약속을 한 상태에서 고소를 당해 당혹스럽다"고 밝혔다. 뉴미디어부 / 송대관 해명
[히트뉴스]
슈퍼스타K6 우승 곽진언, 알고보니 '예산.. “자동차 경제성, 타이어가 좌우”…한타..
대전 온 안철수 “전당대회 관심없다” 대전시민단체·상인연합 “현대 아웃렛 ..
국방대 논산이전 첫 삽… 새로운 100년 .. 세종시지원위 개최 D-7…'자족도시 세종..
노은·대덕특구는 주차장 용지도 잘 나가.. FA 김경언 한화서 뛴다…기간·금액 합의..
기사입력 : 2013-04-24 14:05           <정성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네티즌 의견 * 의견쓰기 300자까지 가능하며,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운영자 원칙]
* 영문으로만 작성된 제목삭제 될 수 있습니다.
작 성 자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포토뉴스 더보기
온라인 뉴스룸 더 많은 콘텐츠 보기
멀티미디어 영상 더보기
노년의 아름다운 수첩“서천 어메니티 복지마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