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1

한지붕 여러 사업자가 동시에 사용, 공유주방 허가

 

 

 

 

646464444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개의 주방을 여러 사람이 동시에 함께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제2공유주방시범사업이 711일 신기술서비스 심의위원회(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의 최종 심의를 통과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에 승인된 공유주방 시범사업은 심플프로젝트컴퍼니(위쿡)가 신청한 것으로, 앞으로 2년간 영업신고 규제특례를 적용받게 됩니다.

 

지난 4월에 승인된 제1호 공유주방(고속도로 휴게소)1개의 주방을 2명의 영업자가 시간을 달리(낮과 밤)하여 주방 및 관련 시설을 공유하는 방식이었다면,

 

이번 제2호 공유주방은 1개의 주방을 여러 명의 영업자가 동시에 사용할 수 있도록 승인받아 다양한 종류의 제품이 한 공간에서 생산될 수 있는 형태입니다.

 

식약처는 이번 제2호 공유주방 규제특례 승인으로 신규 창업자들의 초기비용 부담과 창업에 대한 리스크를 줄이는 한편 새로운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식약처는 규제 샌드박스 시범운영을 통해 규제 개선방안과 문제점을 함께 파악할 예정이며, 안전이 담보되는 공유주방 제도 마련을 위해 식품위생법 개정도 추진할 계획입니다.

 

영상: 식품의약품안전처

 

 

   이 기사에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