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문화 > 공연/전시

'미술의 융합, 그리고 이응노'… 25일 과학문화융합포럼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3-06-18 18:21 | 신문게재 2013-06-19 23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사)과학문화융합포럼(이사장 김우식)은 오는 25일 오후 5시 이응노미술관에서 '제 21회 과학문화융합포럼'을 연다.

이번 포럼은 '미술에서의 한류와 융합, 고암 이응노'라는 주제로 미술에서의 융합을 K-아트의 측면에서 바라보며 이야기를 펼쳐나갈 예정이다.

특히 이응노미술관은 자연과 예술, 과학의 융합을 추구한 고암 이응노 화백의 작품 중 '문자추상'시기의 작품들을 프랑스 건축가가 재해석하고 상징화해 설계됐다.

이번 포럼은 미술관의 아름다움을 경험하며, 그와 함께 펼쳐지는 예술과 과학의 융합을 현장에서 직접 감상할 수 있는 포럼으로 꾸며진다. 포럼에서는 이지호 이응노미술관 관장이 '파리의 동양인, 고암 이응노'를 주제로 발제하고, 지정토론 시간에는 구본기 ETRI 영상콘텐츠연구부장과 김동유 목원대 미술교육학과 교수가 함께 참여해 토론을 벌인다.

또한 이응노미술관의 '기증작품전 2007~2011'을 관람하는 시간도 마련한다.

박수영 기자 sy870123@

포토뉴스

  • 스마트폰으로 시작하는 1인 미디어 특강 스마트폰으로 시작하는 1인 미디어 특강

  • 2019년도 지역신문발전기금 사별연수 2019년도 지역신문발전기금 사별연수

  • 도심 순찰 나선 시민경찰 기마대 도심 순찰 나선 시민경찰 기마대

  • 국립대전숲체원 개원 국립대전숲체원 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