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세종

세종 종합터미널 '새단장'으로 이용객 불편 해소 기대

대평동 3-1생활권 오늘부터 운영… 38개 노선 하루 258회 운영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4-09-14 13:01 | 신문게재 2014-09-15 12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세종시 한솔동 임시버스정류장을 종합터미널 규모로 새로 지어 대평동 3-1생활권 남측환승센터부지로 이전을 완료하고 15일부터 운영에 들어간다. <사진>

새 단장을 마치고 대평동으로 이전된 임시버스정류장은 매표소와 승객 대기실, 주차시설 등을 갖춘 지상 2층 건축물로 그동안 겪었던 이용객들의 불편이 크게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임시버스정류장은 서울방면 등 고속버스(4개 노선)와 시외버스(34개 노선) 등 총 38개 노선에 하루 258회 운영되고, 승·하차가 가능한 시설로 신축 개장했다.

이와 함께, 세종시는 기존 정부청사 앞 임시정류장은 현행대로 운영하면서, 시내버스 배차간격 조정과 고속·시외버스 추가노선 확보 등을 통해 임시버스정류장의 이용활성화 및 이용자 불편을 최소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두희 세종시 도로교통과장은 “임시버스정류장 운영을 조기에 정착시켜, 시민들의 대중교통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세종=김공배 기자

포토뉴스

  • 뿌연 대전 도심, 내일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발령 뿌연 대전 도심, 내일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발령

  • [대전포커스]국군간호사관학교 제63기 사관생도 입학식 [대전포커스]국군간호사관학교 제63기 사관생도 입학식

  • 등굣길에 외치는 ‘대한독립만세’ 등굣길에 외치는 ‘대한독립만세’

  • 꽃망울 터트린 매화 꽃망울 터트린 매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