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음성군, 친환경에너지타운 사업지 최종 확정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6-12-20 09:46 | 신문게재 2016-12-20 19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음성군이 2016년도 친환경에너지타운 사업지로 최종 확정됐다.

환경부가 지난 19일 2016년도 친환경에너지타운 공모사업에 선정된 5개소에 대한 타당성조사 결과를 발표하고 타당성이 확보된 인제, 음성, 제주 등 3개 친환경에너지타운 사업의 기본계획을 확정하고 내년 상반기 내 착공하겠다고 발표했다.

친환경에너지타운 사업은 환경기초시설 등 님비(NIMBY)시설에 주민수익 개념을 가미함으로써 신재생에너지를 생산하고 주민 소득을 창출해 환경과 에너지 문제를 동시에 해결하는 사업이다.

음성군은 지난 1월 정부 공모사업을 신청, 4월 2016년도 친환경에너지타운 사업 후보지로 선정됐고, 이번에 실시한 사업 타당성조사 결과 타당성이 확보되어 사업지로 최종 확정, 본 사업을 본격 추진하게 됐다.

음성군 친환경에너지타운(원당2리)은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의 바이오가스화 시설에서 발생되는 바이오가스로 발전하고 발전폐열을 화훼ㆍ열대작물 유리온실과 햇사레 복숭아 선별장ㆍ저온저장고 등에 공급해 이를 6차 산업 체험관광으로 연계해 연간 5억 3000만 원의 주민소득 증대가 기대된다.

음성군 관계자는 "기피·혐오시설로 인식되는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을 친환경에너지 시설로 전환해 환경문제와 에너지공급 문제를 동시에 해결함은 물론 기피시설 입지 관련 갈등을 사전에 예방하는데 본 사업이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기본 및 실시설계를 거쳐 2017년 6월경 착공하고 2018년 12월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본격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음성=최병수 기자 cbsmit@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대전 시민들에게 손 흔드는 북한 함유성 선수 대전 시민들에게 손 흔드는 북한 함유성 선수

  • 폭염 속 그늘막 인기 폭염 속 그늘막 인기

  • 北으로 돌아가는 북한 선수단 北으로 돌아가는 북한 선수단

  • 청소년 과학체험 한마당 `주니어닥터` 개막 청소년 과학체험 한마당 '주니어닥터' 개막

제7회 대전달빛걷기대회
2018 제3회 대전 안전골든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