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예산벚꽃마라톤]남자 풀코스 우승, 원주북원마라톤클럽 노희성씨

"오르막이 있으면 내리막도 있는 법”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7-04-09 13:34 | 신문게재 2017-04-10 20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노희성씨./예산=이성희 기자
▲ 노희성씨./예산=이성희 기자

“업다운이 좀 있는 코스인데, 오르막이 있으면 내리막이 나오니 힘을 얻어 열심히 달렸습니다.”

제13회 예산벚꽃마라톤 대회 풀코스에서 우승한 강원도 원주북원마라톤클럽 노희성(39)씨는 이 대회 코스에 대해 자신의 인생철학을 말하듯 이렇게 평했다.

노씨는 지난해 처음 벚꽃마라톤 대회를 찾아 풀코스 4위를 한 뒤 이번에 우승컵을 거머쥐었다.

가정에 충실 하는 것이 첫 번째이며, 운동은 그 외 시간이 날 때 주 2∼3회 정도 나간다고 한다.

노씨는 “욕심 안 내고 즐기다보니 좋은 성적도 얻을 수 있었다”며 웃어 보였다. 예산=특별취재반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명예경찰관 마동석과 악수하는 문 대통령 명예경찰관 마동석과 악수하는 문 대통령

  • 손나은, 아이컨택 손나은, 아이컨택

  • 항소심 공판 참석하는 조석래 전 회장 항소심 공판 참석하는 조석래 전 회장

  • 오세근, 무릎 부상 오세근, 무릎 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