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세종

행복도시, 3차원 정보 힘입어 스마트 도시로 향한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7-06-19 13:18 | 신문게재 2017-06-20 5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행복도시건설청과 한국토지주택공사는 행복도시 내 ‘지상ㆍ지하시설물에 대한 3차원 공간정보 확대 구축 사업’을 21일 본격 착수한다.

3차원 공간정보 시스템은 지상ㆍ지하시설물 및 지형 등의 공간정보를 3차원으로 구축해 도시기반 시설물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자 하는 시스템이다.

행복청과 한국토지주택공사는 행복도시를 세계 최고 수준의 지능형도시(이하 스마트시티)로 건설하기 위한 정책 중 하나로서 행복도시 전역을 대상으로 행복도시의 지상시설물 등에 대해 3차원 공간정보를 단계적으로 구축해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편리한 도시생활 기반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에 착수하는 ‘3차원 공간정보 확대 구축사업’은 상ㆍ하수도, 공동구, 쓰레기수송관로, 통신관로 등의 지하시설물 확대 구축뿐만 아니라, 항공 측량 등을 통한 지상시설물 3차원 정밀모델 구축 등을 포함한다.

과업 범위는 항공사진(정사영상) 촬영(77㎢)을 비롯해 지상시설물 등 신규 구축(5.58㎢), 지상시설물 기 구축 지역 현행화(10.42㎢), 지하시설물 368㎞ 추가 구축, 활용시스템 고도화, 체험 콘텐츠 개발 등이다.

2016년에 완료한 ‘행복도시 3차원 공간정보 1차 구축 사업’ 성과물은 국토부 공간정보 오픈플랫폼인 브이월드(map.vworld.kr), 다음 카카오(카카오맵)등을 통해 국민에게 개방하고 있다.

박희주 도시공간정보팀장은 “스마트시티 서비스의 기반이 되는 3차원 공간정보를 단계적으로 구축해 해마다 변하는 행복도시의 건설 현황을 국민에게 정확하게 알릴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3차원 공간정보를 기반으로 도시건설 관리를 효율적으로 해 행복도시가 미래 첨단 스마트 도시로 건설되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세종=이경태 기자 biggerthanseoul@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가을을 담다` '가을을 담다'

  • K-POP콘서트 `성황` K-POP콘서트 '성황'

  • 크라잉넛 한경록, 21년 만에 첫 솔로 앨범 크라잉넛 한경록, 21년 만에 첫 솔로 앨범

  • 의녀반수 만덕제 봉행 의녀반수 만덕제 봉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