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부산/영남

창원시 진해구, 가을의 시작과 함께 문학의 향기에 취하다

제22회 김달진문학제 개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7-09-09 11:20 수정 2017-09-09 11:0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진해구(김달진문학제 개최
22회째를 맞는 김달진문학제가 9월 9일과 10일 양일간 진해문화센터와 김달진문학관 및 생가 일원에서 개최된다.
<사진=진해구청>
올해로 22회째를 맞는 김달진문학제가 9월 9일과 10일 양일간 진해문화센터와 김달진문학관 및 생가 일원에서 개최된다.

‘김달진문학제’는 진해구 출신 故 김달진 시인의 문학정신을 기리기 위한 문학축제로 가을의 문턱에서 문화와 문학을 사랑하는 이들에게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문학제의 본 행사인 기념식과 시상식이 9일 오후 4시 진해문화센터 대공연장에서 열리며, 이어서 5시부터 ‘시의 나라, 창원 ·시를 노래하라’는 주제로 기념 축하 공연이 펼쳐진다.

올해 김달진문학상 수상자는 ▲ 시 부문에 이건청 시인 ▲ 평론 부문에 장경렬 평론가 ▲ 창원KC국제문학상에 크리스토퍼 메릴(미국) ▲ 김달진창원문학상에 배한봉 시인이 선정되었다.

이튿날인 10일에는 오전 10시부터 김달진 생가 마당에서 ‘진실 혹은 결과 ? 가짜 뉴스 시대의 시’라는 주제로 창원KC국제문학상 수상자인 크리스토퍼 메릴의 세계문학특강이 열리고, 이어서 김달진문학상 수상자들을 비롯한 국내?외 문학인이 참여하는 국제시낭송콘서트가 개최된다.

기타 부대행사로는 월하전국백일장, 동화구연대회, 문학심포지엄, 특별 시화전 등이 개최되어 문학축제의 분위기를 한껏 더할 예정이다.한편 진해구는 소사동에 위치한 김달진문학관을 매주 화~일요일(월요일, 국경일 등 휴무) 운영하고 있으며, 김달진문학관에서 소사주막으로 이어지는 문화탐방코스도 운영 중에 있다.

임인한 진해구청장은 “진해지역 출신의 故 김달진 시인의 문학정신을 기리기 위한 김달진문학제를 통하여 문화예술특별시 창원시의 문화적 위상이 한층 제고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시민들께서도 소중한 지역문화자산의 가치를 더 높일 수 있도록 김달진문학관을 비롯하여 오는 9월 개최되는 제22회 김달진문학제에 많은 관심을 가져 주시길 당부드린다” 전했다.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가을을 담다` '가을을 담다'

  • K-POP콘서트 `성황` K-POP콘서트 '성황'

  • 크라잉넛 한경록, 21년 만에 첫 솔로 앨범 크라잉넛 한경록, 21년 만에 첫 솔로 앨범

  • 의녀반수 만덕제 봉행 의녀반수 만덕제 봉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