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국립 한국교통대학교 차기 총장 선거, 4명 출마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1-12 22:35 수정 2018-01-12 22:3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권일 교수
▲ 권 일(기호3·52·도시교통공학전공)
박준훈 교수
▲ 박준훈(기호1·60·전기전자로봇공학전공)
홍용희 교수
▲ 홍용희(기호2·60·교양학부)
임동욱 교수
▲ 임동욱(기호4·55·행정학전공)
직선제로 치러지는 국립한국교통대학교 제7대 총장 선거가 후보 등록을 마친 결과 학내 교수 4명이 출마, 본격화됐다.

12일 교통대에 따르면 총장임용추천위원회가 지난 10~11일 후보 등록을 받은 결과 박준훈(기호1·60·전기전자로봇공학전공), 홍용희(기호2·60·교양학부), 권일(기호3·52·도시교통공학전공), 임동욱(기호4·55·행정학전공) 교수가 등록했다.

교수와 직원, 학생 등으로 구성된 선거인단은 오는 25일 교통대 국제회의장에서 투표한다.

교통대 학내 최고의사 결정기구인 전교교수회는 지난달 11일 총장임용후보자 선정 규정 제정안을 심의·의결하고 학생과 직원, 조교 등의 선거 참여비율을 정했다.

제정 규정에서는 특정구성원(교원·직원·재학생 등)이 선거 비율의 80% 이상을 차지할 수 없도록 했다.

교원 선거인수 대비 직원의 선거 참여비율은 1차 투표 17.8%, 2차 투표 18.6%, 3차 투표 19.5%로 정했다.

학생과 조교 선거 참여비율은 선거 공고일 기준 최근 3년간 직선제를 시행했거나 하기로 하고 참여비율을 확정한 국립대학 평균이다.

김영호 현 총장의 임기 만료는 다음 달 3일이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교통사고 없는 안전한 대전 만들어주세요’ ‘교통사고 없는 안전한 대전 만들어주세요’

  • 남북정상회담 ‘관심 집중’ 남북정상회담 ‘관심 집중’

  • 남북정상회담 시청하는 시민들 남북정상회담 시청하는 시민들

  • 남북정상회담 환영하는 한반도기 남북정상회담 환영하는 한반도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