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E스포츠 > 축구

토트넘 손흥민. 에버턴전에서 5경기 연속골 도전…대기록 성공할까?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1-13 16:4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3
/사진=토트넘 훗스퍼 공식 홈페이지 캡쳐
영국 챔피언스리그(EPL) 토트넘에서 활약 중인 '손세이셔널' 손흥민이 홈 구장 다섯경기 연속골을 기록할 수 있을 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토트넘은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에버턴과 2017-2018시즌 23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손흥민이 에버턴전에서 골을 넣는다면 홈 경기에서 연속 다섯 골을 기록하는 기염을 토한다. 토트넘에서 홈 5경기 연속 골을 기록한 선수는 데포가 유일하다. 

손흥민은 지난해 12월10일 스토크시티와의 경기를 시작으로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 사우샘프턴과의 경기를 통해 3연승을 기록했다.

이어 올해 1월 5일 웨스트햄과의 경기에선 그림같은 중거리 슛을 통해 팀을 패배에서 구원하기도 했다.

물론 스완지시티와의 리그전, AFC윔블던과의 FA컵 원정경기에선 득점을 기록하지 못한 바 있다.

하지만 최근 윔블던과의 경기에서 33분의 출전시간에도 골대를 맞추는 등 날카로운 공격력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경기에서 체력을 비축한 손흥민은 이번 에버튼 전에서 선발 출전할 가능성이 높다.

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토트넘과 에버턴 경기의 예상 라인업을 공개한 가운데 손흥민을 포함시켰다.  

홈경기 5경기 연속 골이란 기록 신화를 이어갈 수 있을지 축구 팬들의 기대가 모이고 있다.

토트넘과 에버튼의 EPL 23라운드 경기는 14일 새벽 2시30분(한국시간)에 펼쳐진다. 조훈희 기자 chh7955@

포토뉴스

  • 귀경차량 몰리는 고속도로 귀경차량 몰리는 고속도로

  • UN에서 발언하는 방탄소년단 UN에서 발언하는 방탄소년단

  • 보름달을 반으로 가르면 보름달을 반으로 가르면

  • 조상 묘 찾아 성묘 조상 묘 찾아 성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