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대전정부청사

오영식 코레일 사장 “해고자 65명 상반기 특별채용”

해고자 복직과 SR통합 등 강력 의지 보여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2-13 17:59 수정 2018-02-13 17:5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오영식
오영식 코레일 사장은 13일 해고자 복직과 관련해 “상반기 중으로 65명 가량을 특별채용 하겠다”고 밝혔다.

노조에서는 해고자 98명의 일괄 복직을 요구했지만, 오영식 사장은 규정상 결격사유가 없는 대상자부터 채용하겠다는 의지다.

오영식 사장은 “노사간 오랜 과제인 복직문제를 큰 틀에서 합의했다. 법원의 판단도 존중하겠지만 해고자도 철도가족이고 그분들이 다시 철도가족으로 돌아 올 수 있도록 결단을 내려야 한다고 생각했다. 이것이 새 노사 관계를 만들어가는 출발점일 수 있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SR과의 통합에도 무게가 실렸다.

오영식 사장은 “고속철도 운영은 통합해야 한다”며 “현재의 분리구조는 철도 발전과 국민 편익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한편 오영식 사장은 이어 사장 직속 전문부서를 마련해 남북철도 복원과 대륙철도 사업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해미 기자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당신의 투표참여가 대한민국을 움직입니다’ ‘당신의 투표참여가 대한민국을 움직입니다’

  • ‘6월13일 꼭 투표하세요’ ‘6월13일 꼭 투표하세요’

  • 선비문화 체험하는 이주여성들 선비문화 체험하는 이주여성들

  • 진잠향교 찾은 꼬마선비들 진잠향교 찾은 꼬마선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