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사라진 밤' 김상경, 인생 캐릭터 경신...주역들 새해 인사 메시지 공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2-14 13:4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01
(사진제공=씨네그루(주)키다리이엔티)

 

2018년 가장 강렬한 추적 스릴러 영화 '사라진 밤'의 김상경이 밝힌 네 번째로 형사 역할을 맡은 소회와 설을 맞아 배우 김강우, 김희애, 김상경이 직접 보내온 설 인사 및 친필 메시지도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김상경은 '살인의 추억', '몽타주', '살인의뢰'에 이어 '사라진 밤'으로 다시 한 번 형사 역을 맡은 것에 대해 “역할보다 중요한 것은 캐릭터라고 생각한다. 이런 형사는 처음이었다. 처음부터 끝까지 재미있게 극을 끌고 가는 인물로, 우중식이란 인물에게만 집중하셔도 러닝타임이 금방 지나갈 것이다”라며 결코 놓칠 수 없었던 역할에 대한 애정을 표했다.

 

그간 전형적인 실제 형사의 모습을 담아내려고 노력했던 반면, '사라진 밤'에서의 김상경은 허술한 듯 보이지만 결정적인 순간 냉철한 판단으로 임팩트를 주며 관객들에게는 완전히 새로운 접근이 될 것이다. 이창희 감독 또한 “김상경 배우는 이전 영화에서 우직하고 진지한 연기를 많이 했었는데 이번에는 본인 그대로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 편안하고 인간적인, 본인다운 연기를 한 것 같다”며 베테랑 배우의 연기 변신에 또 한번 기대감을 높였다.

 

최근 '1급기밀', '궁합' 등을 통해 어느 때보다 활발하게 관객들을 만나고 있는 김상경은 '사라진 밤'에서 또 다른 인생 캐릭터를 갱신할 예정이다. 

 

'사라진 밤'의 주역 김상경, 김강우, 김희애가 설을 맞아 관객들에게 안부 인사를 보냈다. 민족 최대의 명절인 만큼 가족들과 함께 보내는 것을 당부하면서도 곧 개봉하는 영화에 대한 코멘트도 잊지 않았다.

 

흥미로운 소재와 짜임새 높은 스토리로 관객들의 기대를 얻고 있는 만큼 배우들 또한 홍보 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며 영화의 흥행을 기원했다. 이어 관객들을 위한 친필 메시지도 보내왔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는 메시지와 함께 “새해에도 더 건강하시고 더 행복하세요!”라며 덕담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사라진 밤'은 국과수 사체보관실에서 시체가 사라진 후 시체를 쫓는 형사, 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 남편, 그리고 사라진 아내 사이에서 벌어지는 단 하룻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오는 3월 7일 개봉.

 

온라인 이슈팀 ent88@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차량에 부착된 차량의 정보 `눈길` 차량에 부착된 차량의 정보 '눈길'

  • 밤늦도록 열띤 응원 밤늦도록 열띤 응원

  •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 시청하는 시민들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 시청하는 시민들

  • 아시안게임 개막, 응원 열기도 ‘후끈’ 아시안게임 개막, 응원 열기도 ‘후끈’

제7회 대전달빛걷기대회
2018 제3회 대전 안전골든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