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골든슬럼버’ 강동원, 친구한테 ‘사기’ 당했었다?…‘무슨 사연?’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2-14 13:38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강동원
(사진=영화 '골든슬럼버' 스틸컷)

‘골든슬럼버’ 강동원의 특별한 일화가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영화 ‘골든슬럼버’ 언론시사회에서 노동석 감독은 “강동원 씨가 마지막 통화하는 장면을 찍기 전에 친구한테 사기 당했던 얘기를 해주더라”라며 그가 의외로 소탈한 감성이 있음을 밝힌 바 있다.

이와 관련해 강동원은 한 인터뷰에서 “엄밀히 말하면 친구가 사기를 당했던 거였다”라고 전했다.

그는 “사실 그 친구가 친구들에게 거짓말을 하고 돈을 빌려갔다가 다른 데서 사기를 당했다”라며 당시의 상황을 전했다.

이어 “친한 친구들은 용서해 줬고, 다른 분들에게는 돈을 갚아야 하는 상황이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그는 “그렇게 오래된 얘기는 아니다”라며 “제 금액이 가장 크다”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한편 강동원이 출연하는 영화 ‘골든슬럼버’는 14일 개봉했다.

온라인 이슈팀 ent88@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제14회 공주 전국풋살대회 5~6학년부 예선경기 제14회 공주 전국풋살대회 5~6학년부 예선경기

  • 제14회 공주금강 풋살대회 개막 제14회 공주금강 풋살대회 개막

  • ‘맥스선더 훈련 중단하라’ ‘맥스선더 훈련 중단하라’

  • 보라매공원에 설치된 다양한 예술 조형물 보라매공원에 설치된 다양한 예술 조형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