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검찰, 안희정 쓰던 충남도지사 집무실, 관사 압수수색(2보)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3-13 18:05 수정 2018-03-13 18:0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520928897032
검찰이 성폭력 혐의를 받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쓰던 충남도청 지사실과 비서실, 홍성 내포신도시 용봉산 도지사 관사를 13일 압수수색 했다. <사진>

서울서부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오정희 부장검사)는 이날 오후 5시부터 검사 3명과 수사관 등 19명의 인력을 투입해 안 전 지사가 쓰던 집무실 등을 압수수색 중이다.

성폭행 장소로 지목된 서울 마포구 오피스텔을 사흘 동안 압수수색한 뒤 1차 진술 조사에 이어 증거 확보에 나선 것이다. 검찰은 도청 관계자 등도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 중이다.
내포=유희성 기자 jdyhs@

20180313_171414
1520928895596
1520929160433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비 내리는 도심 비 내리는 도심

  • 첨단국방산업전에 등장한 무인항공기 첨단국방산업전에 등장한 무인항공기

  • 첨단국방산업전, 대전서 `개막` 첨단국방산업전, 대전서 '개막'

  • 한국형 전투기 구경하는 시민들 한국형 전투기 구경하는 시민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