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전북

전라북도 수산연구소 18만 마리 은어 방류

농.어업인 소득증대 및 내수면 수생태계 복원 사업을 위해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3-13 18:53 수정 2018-03-13 18:5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clip20180313183029
사육 중인 어린 은어
clip20180313183158
어린 은어 방류
건강한 어린 은어 방류로 수생태계 복원 시킨다



- 남원, 진안, 임실 하천 및 저수지에 어린 은어 18만 마리 방류

- 농·어업인 소득증대(1억 이상 소득 발생 전망) 및 내수면 수생태계 복원

방류장소/방류량(천 마리)

- 남원시 요천/60, 진안군 섬진강/60, 임실군 옥정호/60



전라북도 수산기술연구소 민물고기시험장에서는 전북도내 내수면 수산자원을 조성하고 농·어업인 소득증대에 기여하고자 13일부터 15일까지 어린 은 어 18만 마리를 3개 시·군의 하천 및 저수지에 방류한다고 밝혔다.

번에 방류하는 어린 은어는 2017년 10월부터 5개월 동안 사육한 5㎝이상의 건강한 종자로, 가을이면 20㎝까지 성장하여 지역 농·어업인에게 1억 이상의 소득이 발생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은어는 오메가3 지방산이 풍부하고 항산화, 항고혈압, 항염증, 특히 미백효과가 있는 단백질과 펩타이드가 존재하여 피부미용에 좋고 노화방지에도 유용한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동의보감」에는 폐를 보호하고 손과 발을 따뜻하게 하며 위를 건강하게 한다고 알려져 있다.



은어 종자는 2008년부터 2017년까지 1,369천 마리를 전북도내 하천과

저수지에 방류하였으며, 방류효과 설문조사에도 과거에는 볼 수 없었던 은어 출현으로 농·어가의 소득증대에 많은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북도 수산기술연구소 최원영 소장은 "은어를 소재로 한 특성화 지역을 만들고자 선정된 방류지에 다년간 집중적으로 은어 우량종자를 방류할 계획이며, 이를 토대로 다양한 생태체험, 낚시, 먹거리 문화 등이 어우러진다면 사람을 끌어 모을 수 있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전주=정영수 기자 jys99523@

포토뉴스

  • 이번 연말엔 어떤 공연이 좋을까? 이번 연말엔 어떤 공연이 좋을까?

  • `풍성한 연말 다양한 문화공연 즐기세요` '풍성한 연말 다양한 문화공연 즐기세요'

  • 빨간불 켜진 코레일 빨간불 켜진 코레일

  • 눈 내리는 캠퍼스 걷는 학생들 눈 내리는 캠퍼스 걷는 학생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