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버닝' 유아인, 버스 안의 두 여중생 찰칵..."무슨 사이?"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5-15 17:36 수정 2018-05-15 17:4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유아인 인스타그램 사진
사진=유아인 인스타그램

배우 유아인이 '버닝'으로 기대를 모은 가운데 두 여중생을 찍은 사진이 네티즌 사이서 화제다.

그는 작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중2"라는 문구와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내용은 교복을 입은 두 여중생이 카메라를 향해 손으로 입을 가리며 활짝 웃고있다.

이에 팬들은 "남원와서 저랑 같이 찍어주세요ㅠㅠㅠㅠㅠ", "유아인 보고 어쩔 줄 모르는 소녀같은데ㅋㅋㅋㅋㅋ", "부럽다ㅜ 뭔 버스 타면 만날 수 있음?"이라는 부러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유아인이 주연을 맡은 영화 '버닝'은 오는 5월 17일 개봉한다.

온라인 이슈팀 ent88@naver.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반갑다 친구야 반갑다 친구야

  • BMW 차주에게 전달될 운행정지 명령서 BMW 차주에게 전달될 운행정지 명령서

  • `다 내꺼` '다 내꺼'

  • 어느덧 찾아온 삼복더위의 끝자락 어느덧 찾아온 삼복더위의 끝자락

제7회 대전달빛걷기대회
2018 제3회 대전 안전골든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