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충남 전역 다문화가족 지원 체계 완성

17일 계룡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 개소…조기정착 등 지원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5-17 11:00 수정 2018-05-17 11:00 | 신문게재 2018-05-18 7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충남도 내 15개 전 시군에 대한 다문화가족 서비스 지원체계가 완성됐다.

도는 17일 계룡시 엄사면 일원에서 최홍묵 계룡시장, 지역 국회의원, 시·도의원, 유관단체 및 다문화가족 등 5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계룡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사진)

계룡시 다문화가족의 숙원사업이던 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사무실, 상담실, 교육장, 언어발달실을 갖췄으며, (재)기독교한국침례회유지재단이 운영을 맡는다. 근무인력은 센터장, 상담사, 팀원, 이중언어코치, 통번역사 등 다문화서비스에 오랜 경험을 가진 전문 인력 7명으로 구성됐다.

센터는 앞으로 △외국인·다문화가족 지원서비스 정보제공 △교육을 통한 조기정착 지원 △관련 기관·단체와의 서비스 연계 △가족·자녀 교육상담 △통·번역 및 각종 행정 서비스를 제공한다.

도 관계자는 "이번 도내 전지역 서비스 지원체계의 완성으로 다문화가족의 조기정착과 사회적응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도내 외국인주민수는 지난 2016년 11월 기준 9만 5553명으로 총 인구대비 4.5%를 차지하고 있으며, 시군별로는 천안이 2만 7972명으로 가장 많고, 아산 2만 2741명, 당진 8396명 등 순이며 계룡시에는 371명이 거주하고 있다. 내포= 최재헌 기자



180517_계룡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_개소식_사진
계룡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 개소식. 충남도청 제공.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선비문화 체험하는 이주여성들 선비문화 체험하는 이주여성들

  • 진잠향교 찾은 꼬마선비들 진잠향교 찾은 꼬마선비들

  • 환경정책 협약식 갖는 대전시장 후보들 환경정책 협약식 갖는 대전시장 후보들

  • 국립대전현충원 졸업사진 촬영지로 각광 국립대전현충원 졸업사진 촬영지로 각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