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대전

대전시, 4차산업 벤치마킹 위해 美 어도비 본사 방문

시와 연구개발특구재단 등 지난 14일 미국 어도비 본사 방문
차산업혁명시대, 디지털 리터러시 허브도시로 도약계기 마련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5-17 09:43 수정 2018-05-17 10:2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80514 미국 어도비 본사 방문 사진 1
대전시와 연구개발특구재단 등 유관기관은 지난 14일 미국 산호세에 있는 디지털 글로벌 기업인 어도비(Adobe) 본사를 방문했다.사진제공은 대전시
대전시는 연구개발특구재단 등 유관기관과 4차 산업혁명 시대 인재 양성을 위한 벤치마킹에 나섰다.

17일 시에 따르면 시와 연구개발특구재단 등은 지난 14일 미국 산호세에 있는 디지털 글로벌 기업인 어도비(Adobe) 본사를 방문했다.

시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기업이 요구하는 인재 양성을 위한 사업 중 하나로 '디지털 리터러시(Digital Literacy)' 교육을 도입할 계획이다.

초기 단계에는 기업체, 대학생 등을 중심으로 시범 사업을 운영한 뒤, 점차 시민 모두를 대상으로 교육을 확대해 4차 산업혁명 특별시로서 한 발 더 앞서 나간다는 계획이다.

한선희 시 과학경제국장과 관계자들은 샨타누 나라엔(Shantanu Narayen) 미국 어도비(Adobe) 본사 회장과 면담 후, 디지털 리터러시와 디지털 마케팅, Adobe AI(Sensei) 등 어도비의 주요 사업과 기술에 대한 설명을 듣고, 상호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또한 시는 어도비의 '디지털 리터러시 교육지원기관' 설립 및 10월 사이언스 페스티벌 방문을 제안했고, 샨타누 나라엔 회장은 한국지사와 상의해 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답변했다.

향후 시와 어도비(Adobe)사는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디지털 리터러시 교육 확산, 지역기업의 해외진출을 위한 디지털 마케팅 지원 등 협업 분야를 점차 확대해 갈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어도비사와의 협업을 통해 4차산업혁명 시대 인재양성의 플랫폼인 디지털 리터러시 허브 도시로 도약하는 초석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이 기사에 댓글달기

실시간뉴스

포토뉴스

  • ‘당신의 투표참여가 대한민국을 움직입니다’ ‘당신의 투표참여가 대한민국을 움직입니다’

  • ‘6월13일 꼭 투표하세요’ ‘6월13일 꼭 투표하세요’

  • 선비문화 체험하는 이주여성들 선비문화 체험하는 이주여성들

  • 진잠향교 찾은 꼬마선비들 진잠향교 찾은 꼬마선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