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전원책, 안철수 언급 "안철수표 새정치에 대중들의 희망 남아있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6-13 20:4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전원책 유시민
사진=MBC

 

전원책 변호사가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에 대해 "안철수표 새정치에 대중들의 희망 남아있다"고 언급했다.

 

13일 방송된 MBC '배철수의 선거캠프'에는 안철수 후보의 기자회견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안철수 후보는 오후 8시경 기자회견을 갖고 "준엄한 선택을 존중한다. 주어진 소임을 깊이 고민하겠다"며 "추후 다시 말씀드릴 기회가 있을 것" 이라는 입장을 발표했다.

 

전원책 변호사는 "안철수 후보가 (정계에서) 물러나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며 "나름대로 안철수표 새정치에 대중들의 희망이 남아있다"고 말했다.

 

이에 유시민 작가는 "남아있다고요?"라고 반문했고 전 변호사는 "난 남아있다고봐요"라고 답했다.

이어 그는 "본인이 권력 의지가 있다면 지금이라도 대중과 함께 호흡하면서 지도자들의 아젠다에 대해 공부해야 한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반면 유시민 작가는 "저는 좀 어렵다고 본다"면서 "안철수처럼 신데렐라처럼 등장해서 높은 인기를 누리고 대선에 도전했던 도전자는 한 번 떨어지면 아주 깊게 떨어진다"고 그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출구조사 결과에 따르면 안철수 후보는  박원순, 김문수 후보에 이어 3위에 머물 것으로 예측됐다.

 

온라인 이슈팀 ent88@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전쟁음식 재연 시식회 전쟁음식 재연 시식회

  • 민주당 대전시당, 지방선거 당선자대회 및 워크숍 개최 민주당 대전시당, 지방선거 당선자대회 및 워크숍 개최

  • 아동수당 사전 신청 첫 날 아동수당 사전 신청 첫 날

  • 첨단국방산업전, 대전서 `개막` 첨단국방산업전, 대전서 '개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