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어떻게 버텨내셨어요" "너무 안타깝다"...서수남, 가슴 아픈 사연+근황 공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7-13 08:4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0000876172_002_20180713071030106

 

가수 겸 사진작가로 활동중인 서수남에 대한 누리꾼들의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서수남은 지난 12일 방송된 '인생다큐 마이웨이'에 출연, 근황과 함께 가슴 아픈 사연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서수남은 지난 2000년 약 10억원의 빚을 남기고 잠적한 아내에 대한 이야기를 꺼냈다. 그는 "셋방 얻을 돈도 없을 정도로 비참했다. 그 이후로 몸이 망가지기 시작해 대인기피 현상도 생겼다"며 "정말 상처가 되는 말을 많이 들었다. 사람이 그 이상 비참할 수는 없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지난 2~3년 전 미국에서 사고로 세상을 떠난 딸을 언급했다. 그는 "아는 사람은 없다. 어머니가 돌아가시고 그 다음다음 해에 교통사고로 죽었다. 처음 병원에서 연락이 왔는데 보호자를 찾는다고 하더라"며 "얘가 술을 좀 많이 마신 것 같았다. 병원에 있으니 빨리 와달라고 위출혈이 있다고 응급실에서 그러더라"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서수남은 "비행기 예약하고 가려는데 다시 전화가 와서 이미 사망했다고 하더라"며 "유골이 화물 비행기로 왔다. 그 유골을 안고 오는데 정말 가슴아프고 내가 죄가 많구나 이런 생각이 들었다"며 털어놓았다.

 

이날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한동안 방송에 안나와서 잘지내고 계실줄 알았는데...", "많이 힘드셨을텐데 어떻게 버티셨어요", "지금은 좀 괜찮아지신 건가요", "너무 안타깝습니다", "좋은 노래도 많고 열심히 하던 분이었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이슈팀 ent88@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일회용품을 사용하지 않겠습니다” “일회용품을 사용하지 않겠습니다”

  • 16강전 치르는 이상수, 전지희 16강전 치르는 이상수, 전지희

  • 환상의 호흡 보여주는 유은총, 최일 환상의 호흡 보여주는 유은총, 최일

  • 식중독을 막아라 식중독을 막아라

제7회 대전달빛걷기대회
2018 제3회 대전 안전골든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