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당진형 청년정책, 양성평등 실천에도 앞장

황선경 주무관, 여가부 성별영향분석평가 장관상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7-13 07:11 수정 2018-07-13 07:1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크기변환_사본 -사본 -황선경 주무관
여성가족부가 실시한 2018년 성별영향분석평가 우수사례 평가에서 당진형 청년정책 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당진시청 지역경제과 황선경 주무관이 장관상을 수상했다.

당진시에 따르면 여가부는 전국의 자치단체가 제출한 2017년 성별영향분석평가 종합분석 보고서를 대상으로 우수사례를 심사했는데 청년센터 나래에서 근무 중인 황 주무관이 수행한 제1차 당진시 청년정책 기본계획 용역 추진계획이 전국 10개 우수사례 중 하나로 선정됐다.

황 주무관은 이 연구용역을 추진하면서 성별영향분석평가를 실시하고 청년기본계획에도 성인지적 관점이 적극 반영할 수 있도록 과업 지시서를 개선하는 등 청년정책 기본계획에 성 평등 관점을 다수 반영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청년문제 실태 파악에 필요한 조사 대상자를 선정할 때 성비를 5:5로 균형을 맞추도록 하고 타 지역의 우수사레 조사와 용역 추진상황 보고 시 성인지 정책 전문가와 다양한 계층의 의견을 적극 수렴토록 했다.

한편, 성별영향분석평가란 각종 법령과 계획 사업 등 정부의 주요 정책을 수립·시행하는 과정에서 여성과 남성의 특성과 사회·경제적 격차 등의 요인들을 체계적으로 분석·평가함으로써 정부 정책이 성 평등의 실현에 기여하도록 하는 제도로 여가부에서는 해마다 우수기관과 사례를 선정해 표창해 오고 있다.

당진의 경우 황 주무관의 이번 수상에 앞서 시도 여가부로부터 성별영향분석평가 우수기관 표창을 수상해 여성친화도시로서의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 당진=박승군 기자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일회용품을 사용하지 않겠습니다” “일회용품을 사용하지 않겠습니다”

  • 16강전 치르는 이상수, 전지희 16강전 치르는 이상수, 전지희

  • 환상의 호흡 보여주는 유은총, 최일 환상의 호흡 보여주는 유은총, 최일

  • 식중독을 막아라 식중독을 막아라

제7회 대전달빛걷기대회
2018 제3회 대전 안전골든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