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 사건/사고

모텔서 여고생 숨진 채 발견… 그날 새벽 무슨 일 있었나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9-14 15:13 수정 2018-09-14 15:1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경경222
전남 영광의 한 모텔에서 여고생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사진=연합뉴스

전남 영광의 한 모텔에서 여고생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경찰은 14일 특수강간 치사 혐의로 17살 김 모 군 등 2명을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 군 등은 13일 새벽 2시쯤 전남 영광에 있는 모텔에 투숙해 술을 마시고 16살 여고생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2시간 여 뒤인 새벽 4시 15분쯤 모텔에서 나왔고 여고생은 오후 2시께 방을 청소하러 간 모텔 주인에게 발견됐다. 시신에서 외상 흔적은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이들을 상대로 A양의 사망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서혜영 기자 

포토뉴스

  • 대전 궁동로 불법 전단지로 몸살 대전 궁동로 불법 전단지로 몸살

  • ‘추위도 녹이고 피로도 풀고’ ‘추위도 녹이고 피로도 풀고’

  • [대전포커스]추위가 만든 추상화 [대전포커스]추위가 만든 추상화

  • 기탁 받은 마스크 정리하는 대전 서구청 직원들 기탁 받은 마스크 정리하는 대전 서구청 직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