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대전

가을 여행주간과 함께 대전 여행 즐기자

여행이 있어 특별한 보통날, 色(색)다른 대전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10-11 10:15 수정 2018-10-11 17:10 | 신문게재 2018-10-12 21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18010501000479600019641
대전시와 한국관광공사 대전·충남지사는 가을 여행주간(10월 20일~11월 4일)을 맞아 대전시민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색다른 가을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여행프로그램을 마련해 운영한다.

올해 가을 여행주간 테마인 'TV(영화)속 여행지'와 대전만의 매력 있는 관광자원을 소재로 다양한 주제프로그램과 지역특화프로그램을 구성해 관광객을 맞이할 계획이다.

주제프로그램은 '가을大田(대전)! 여행이 영화가 되다'를 주제로 영화 '세시봉', '택시운전사', 드라마 '터널' 등이 촬영된 대전 동구 소제동에서 '우리의 빛나던 청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참가자들은 분위기에 맞게 소품 및 분장을 통해 7080시대를 추억하고 영화 속 장면을 연출하는 등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다.

또한 TV 예능프로그램인 '런닝맨' '전설의 탐정' 촬영지인 대전역광장, 중앙시장, 대전엑스포공원 등에서 각 지역의 숨겨진 단서를 모아 '용의자 X'를 찾아내는 추리 미션투어 '탐정이 돌아왔다'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지역특화프로그램으로는 성심당과 카이스트를 체험하는 '스팀쿡(STEAM Cook)대전여행'과 대청호 두메마을에서 자연과 함께하는 '대청호 힐링 오감만족 여행', 한밭수목원 일원에서 문화와 함께하는 '미술관 옆 수목원', '수목원에서 산티아고까지', '영화관 옆 수목원'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은학 시 관광진흥과장은 "이번 가을여행주간 대표 프로그램은 지역의 특색 있는 관광콘텐츠를 발굴하여 이를 매력적인 여행상품으로 큐레이팅했다"며 "2019 대전방문의 해를 앞두고 가을 여행주간에 전국의 많은 분들이 대전에 오셔서 대전관광의 매력을 재발견하고 느끼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포토뉴스

  • 태안화력발전소서 사망한 하청노동자 고 김용균 씨 유품 태안화력발전소서 사망한 하청노동자 고 김용균 씨 유품

  • `베트남 영웅` 박항서 코스프레도 인기 폭발 '베트남 영웅' 박항서 코스프레도 인기 폭발

  • “여자라고 얕보지 마” “여자라고 얕보지 마”

  • 청양에서 열린 2018 고추장사 전국 팔씨름대회 청양에서 열린 2018 고추장사 전국 팔씨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