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 노동/노사

기업 77% "신입공채에 경력자 지원"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10-12 09:05 수정 2018-10-12 09:0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중고 신입
최근 잡코리아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기업 10개사 중 8개사 정도가 신입공채 모집에 경력직 지원자가 지원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신입직 모집에 지원한 경력직 지원자들의 경력 연차를 보면 △1년~2년 미만 정도가 38.8%로 가장 많았으며 △6개월~1년 미만(19.7%) △2년~3년 미만(18.8%) △6개월 미만(11.8%) △3년 이상(10.9%) 순이었다.

이들에 대한 입사평가에 대해서는 '다른 신입 지원자들과 동일한 기준으로 평가한다'는 기업이 46.6%로 가장 많았으며 '오히려 신입 보다 더 깐깐하게 평가한다'는 기업도 11.5%나 됐다. 반면 '경력을 반영하여 우대한다'는 기업은 41.9%로 10개사 중 6개사 정도의 기업들이 신입공채에 있어 경력직 지원자들을 별도로 우대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이번 설문에 참여한 기업들은 소위 '중고 신입'들이 더 늘어날 것으로 내다봤다. 잡코리아 조사결과 86.5%가 △앞으로 중고신입들이 더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으며 △현재와 비슷할 것(12.8%) △현재보다 줄어들 것이란 기업은 0.7%로 극소수에 불과했다.

최고은 기자 yeonha6151@

포토뉴스

  • 행복도시 세종, 향후 10년의 비전은? 행복도시 세종, 향후 10년의 비전은?

  • “으~춥다 추워” “으~춥다 추워”

  • 치열한 대전 베이스볼 드림파크 유치전 치열한 대전 베이스볼 드림파크 유치전

  • 최강 한파에 얼음 ‘꽁꽁’ 최강 한파에 얼음 ‘꽁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