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하나뿐인 내편', 유이 향한 최수종의 헌신+새로운 전개 예고...'깊은 감동 선사'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10-12 11:5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하나뿐인 내편_[사진제공=KBS 2TV _하나뿐인 내편_ 캡처]

 

흥미진진한 스토리 전개로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는 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이 딸 유이를 향한 ‘그림자 아빠’ 최수종의 눈물겨운 헌신으로 깊은 감동을 전할 예정이다.

 

KBS2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 예고편에서는 딸 김도란(유이 분)을 갑작스런 위기에서 구해내는 강수일(최수종 분)의 모습이 그려져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소양자(임예진 분)가 진 빚 탓에 사채업자들은 도란을 찾아 협박했고 때마침 이를 목격한 수일은 그녀를 위협하던 사채업자의 손을 낚아채며 회심의 일격을 날린다.

 

이어 수일은 양자의 사채가 해결되지 않을 경우 또다시 위험한 상황에 처할 수 있는 도란을 걱정했고 돈을 구하기 위해 백방으로 뛰어다니고 무거운 과일상자를 나르며 “무슨 수를 써서라도 내가, 이 아빠가 해결할게. 도란아, 걱정마” 라는 나지막한 목소리로 애틋함을 더한다.

 

이와 함께, 사채업자들과 맞닥뜨린 양자와 김미란(나혜미 분) 모녀는 무릎까지 꿇으며 한번만 살려달라고 애원했지만 “돈 대신 갚아주는 남자도 있고 봄앤푸드 대기업에 다니는 큰딸도 있고. 언제든 돈 필요하면 또 와요” 란 뜻밖의 얘기에 반신반의했다.

 

또 도란이 취직했다는 소식에 묘하게 달라지는 양자의 눈빛이 이어지는 등 이를 둘러싼 향후 스토리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한편 ‘하나뿐인 내편’은 매주 토, 일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된다.

 

온라인 이슈팀 ent88@

포토뉴스

  • [포토]냥이의 꿀잠 [포토]냥이의 꿀잠

  • 남자고등부 3000m 장애물 경주 남자고등부 3000m 장애물 경주

  • 안면공격 성공시키는 충남 최지웅 안면공격 성공시키는 충남 최지웅

  • 한화이글스 마지막 경기 승리하며 3위 확정 한화이글스 마지막 경기 승리하며 3위 확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