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문화 > 문화/출판

[시가있는 금요일]가을산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11-09 08:00 수정 2018-11-09 08:0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가을산

 

가을산

              다선 김승호

울긋불긋 나뭇잎에
매료되어 하염없이 걷고
또 걷고 잠시 멈춰선
그곳에서
그대를 생각하네

많이 힘들었을 시간
보고 또 보아도 시원찮은 모습
그저 초록이 노랗고
붉게 물들 동안
햇살과 나누었을 고된 대화

가슴속이 한마디
사랑하기에 보낼 수 없다는
하지만 지금 가야 다시 볼 수 있다며
아쉬운 손사래는
낙엽으로 물들고
부는 바람에 한 잎 두 잎
허공을 날으는 그대

사랑했고 사랑하고 사랑하리라는
맹세는 기약 없이
허공으로 메아리치고
가을은 겨울을 부르며 잠 들어간다.  

 

다선김승호다시 copy
다선 김승호 시인

 

포토뉴스

  • `사고차량의 운전자를 구조하라` '사고차량의 운전자를 구조하라'

  • 겨울철 폭설대응 현장훈련 실시 겨울철 폭설대응 현장훈련 실시

  • 수능 D-2, 다양한 수험생 응원 문구 수능 D-2, 다양한 수험생 응원 문구

  • 화재 안전 특별조사… `대형화재 막는다` 화재 안전 특별조사… '대형화재 막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