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 날씨

[오늘날씨] 흐리고 비, 오후부터 돌풍.강한 비 예상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11-08 07:07 수정 2018-11-08 07:0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비오는날
목요일인 8일 대전과 세종, 충남지역은 흐리고 비가 오겠다. 오후부터는 돌풍과 함께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어 대비해야 한다.

미세먼지는 강수 영향으로 보통으로 예상 된다. 또 아침에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많아 주의해야 한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현재 기온은 대전 12.8도, 세종이 12.0도를 나타냈다.

충남 홍성 12.3도, 천안 12.4도, 서산 12.7도, 보령 12.9도, 계룡 12.3도, 금산 10.7도, 부여 12.4도를 기록했다.

오늘은 흐리고 비가 오겠고, 짙은 안개가 끼겠다. 오늘 예상 낮 최고 기온은 14~16도로 평년기온(15.1도~16.3도)과 비슷하겠다.

내일은 흐리고 새벽 한 때 비가 오겠다. 내일 예상 기온은 최저 7~10도, 최고 12~14도다.

모레는 대체로 맑겠다. 모레 예상 기온은 최저 5~10도, 최고 15~18도다.

8일부터 9일 새벽까지 예상 강수량은 20~60㎜다.

기상청은 "오늘은 흐리고 비가 오겠고, 오후부터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란다”며 “특히 오후부터 밤 사이에 시간당 20mm 내외의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으니, 비 피해가 없도록 대비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미세먼지는 보통으로 예상된다.

국립환경과학원은 "대기 확산이 원활하고 강수 영향으로 대부분 '보통' 수준이겠으나, 일부 서쪽 지역은 대기 정체로 오전에 농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박태구 기자 hebalaky@

포토뉴스

  • `사고차량의 운전자를 구조하라` '사고차량의 운전자를 구조하라'

  • 겨울철 폭설대응 현장훈련 실시 겨울철 폭설대응 현장훈련 실시

  • 수능 D-2, 다양한 수험생 응원 문구 수능 D-2, 다양한 수험생 응원 문구

  • 화재 안전 특별조사… `대형화재 막는다` 화재 안전 특별조사… '대형화재 막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