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문화 > 문화/출판

[시가 있는 금요일] 새벽 비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12-07 00:05 수정 2018-12-07 00:0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dfsf
 

 

새벽 비

               다선 김승호

소리죽여 가는 빗방울
대지에 떨구고
동트는 아침을 맞는 이에게
옅은 미소와 상쾌함을 전하는 그대

눈 뜨면 떠오르는
분주한 일상의 시작이라는 것을
알면서도 기다려지는
당신의 안부가
오늘은 새벽 비가 대신한다.

가지 끝에 매 말린 빗방울
여린 그대의 촉촉한 눈물처럼
살며시 젖어 드는 고백으로
내 가슴을 파고드는
애틋하고 달콤한 오늘 되라고
인사를 전해온다.  

 

다선김승호다시 copy
다선 김승호 시인

 

포토뉴스

  • 최강 한파에 얼음 ‘꽁꽁’ 최강 한파에 얼음 ‘꽁꽁’

  • 2019학년도 대학입시설명회, 맞춤형 진학상담 인기 2019학년도 대학입시설명회, 맞춤형 진학상담 인기

  • 대전 유성구, 2019학년도 대학입시설명회 개최 대전 유성구, 2019학년도 대학입시설명회 개최

  • 메모 대신 휴대전화로 ‘찰칵’ 메모 대신 휴대전화로 ‘찰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