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루프스병 겪고 있는 최진실 딸 최준희, "XX돌아버리게 한다. 다리에 물이 차고"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2-12 16:0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190212_160405
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루프스병을 직접 공개해 누리꾼들의 응원이 쏟아지고 있다.

 

 

최준희는 지난 10일 자신의 유튜브에 영상을 올린 후 루프스병에 걸려서 힘든 시간을 보냈다고 언급했다. 이어 최준희는 막상 걸리면 사람을 미쳐 돌아버리게한다라고 언급하며 다리에 물이 차 무거워서 휠체어를 타고다녔다라고 이야기를 시작했다.

 

누리꾼들은 "세상에 얼마나 고통스러웠을까 ㅠㅠ 루프스병 진짜 듣기만해도 무서워ㅠㅠ 최준희양 힘내요", "최진실 딸 최준희양 꼭 완쾌하길 바래요 ㅠㅠ", "최준희양 응원합니다 얼마나 힘들까 응원합니다"등 수많은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루프스병은 몸의 면역체계가 자신의 몸을 스스로 공격하는 만성 자가면역질환으로, 피부, 관절, 신장, 폐, 신경 등 여러 부위에 염증이 생기며 다양한 증상이 생긴다. 사망률은 낮지만 완치가 거의 불가능해 한 번 발병하면 일생 동안 괴로움을 겪는다.

 

온라인이슈팀 ent3331112@

포토뉴스

  • `국립중앙과학관`, 소풍과 현장체험으로 인기 '국립중앙과학관', 소풍과 현장체험으로 인기

  • 부처님 오신 날 앞두고 봉축연등 달기 부처님 오신 날 앞두고 봉축연등 달기

  •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되는 황운정 애국지사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되는 황운정 애국지사

  • "불법 주·정차 안돼요" "불법 주·정차 안돼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