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스포츠 > 한화이글스

미컬슨, 페블비치 프로암서 5번째 우승... 통산 44승 기록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2-12 10:19 수정 2019-02-12 16:09 | 신문게재 2019-02-13 8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AKR20190212030800007_01_i_org
[사진=연합뉴스 제공]
필 미컬슨이 PGA 투어 AT&T 페블비치 프로암에서 트로피를 들어 올리며 '최다' 우승자에 이름을 올렸다.

미컬슨은 1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페블비치 골프링크스에서 열린 4라운드 경기에서 버디를 기록하며, 7언더파 65타를 기록했다.

전날 우천으로 2홀을 남겨둔 미켈슨은 이날 17~18홀에서 1타를 줄이며 최종 합계 19언더파 268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미컬슨은 지난해 3월 월드골프챔피언십(WGC) 멕시코 챔피언십 이후 11개월 만에 우승을 추가해 PGA 투어 통산 44승째를 올렸다.

특히 이 대회에서만 통산 5번째 우승(1998·2005·2007·2012)을 달성해 대회 최대 우승자인 마크 오마라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한국 남자 골프 '영건' 김시우는 최종 합계 13언더파 274타를 기록해 공동 4위를 차지했다. 올 시즌 최고 순위다.

김시우는 지난해 10월 CIMB 클래식에서 공동 10위에 이어 시즌 두 번째 톱 10에 진입했다.
박병주 기자

포토뉴스

  • 봄을 재촉하는 비 봄을 재촉하는 비

  • 대전 성폭력상담소 운영비리 `진실공방` 대전 성폭력상담소 운영비리 '진실공방'

  • 시민과 함께 `대전여행 천만시대` 만든다 시민과 함께 '대전여행 천만시대' 만든다

  • 우수(雨水)에 내린 비 우수(雨水)에 내린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