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지방정가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5·18 망언 한국당 사죄하라"

이삼남 대변인 논평
"희생자 두 번 죽여"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2-12 15:55 수정 2019-02-12 17:00 | 신문게재 2019-02-13 4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민주 대전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로고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은 12일 "5·18의 역사적 사실과 그 숭고한 희생을 모독한 자유한국당 의원들을 규탄한다"고 말했다.

시당은 이날 이삼남 대변인 명의의 논평을 내고 "자유한국당은 국민 정서에 반하는 망언을 쏟아낸 의원을 처벌하고 국민 앞에 사죄할 것을 촉구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시당은 "5·18 민주화운동과 관련 자유한국당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국회의원이 쏟아낸 망언이 온 국민의 분노를 사고 있다"며 "유가족 고통을 공감하지 않은 철면피적인 망발"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는 망언을 넘어 민주주의 꽃을 피우기 위해 희생된 유공자의 숭고한 정신을 모독하는 것"이라며 "한국당은 책임자를 처벌하고, 국민 앞에서 사죄해야 한다"고 말했다.
송익준 기자 igjunbabo@

포토뉴스

  • `국립중앙과학관`, 소풍과 현장체험으로 인기 '국립중앙과학관', 소풍과 현장체험으로 인기

  • 부처님 오신 날 앞두고 봉축연등 달기 부처님 오신 날 앞두고 봉축연등 달기

  •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되는 황운정 애국지사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되는 황운정 애국지사

  • "불법 주·정차 안돼요" "불법 주·정차 안돼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