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문화 > 문화/출판

한남대 22살 대학생 청년, 감성 에세이 펴냈다

기독교학과 이재인 학생, 학생채플서 에세이 공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4-14 11:12 수정 2019-04-14 11:1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이재인군
한남대 기독교학과 이재인 학생이 공군에서 복무하며 틈틈이 메모지에 적은 글들을 한 권의 책으로 펴냈다.

이재인씨는 지난 9일 학생 채플 시간을 통해 북콘서트를 개최하고 ‘전 그게 참 좋네요. 그냥 당신이라서, 당신이 거기 있어줘서’를 소개했다.

검정고시를 택해 남들보다 이른 18세에 대학의 문턱을 넘은 이재인 학생의 글에는 성숙함이 묻어난다. 상황에 처할 때마다 느꼈던 감정을 20대 청년의 소박한 시각과 감성으로 표현했다.

에세이집은 사랑과 아픔, 사람, 표현, 찰나에 익숙해지고 싶었던 순간들을 상황별로 나눠 담백하고 담겼다.

이재인 학생은 “에이브러험 링컨은 천천히 걷지만 뒤로 걷지 말라고 했다. 천천히 걸으며 자신의 목표를 두고 노력하고 있는 20대 청년들과 현실적인 어려움에 처해있는 사람들에게 나의 이야기를 들려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해미 기자 ham7239@

감성에세이


포토뉴스

  • LNG발전소 사업 중단 발표하는 허태정 대전시장 LNG발전소 사업 중단 발표하는 허태정 대전시장

  • 학생 안전교육 및 사고예방 업무 협약식 학생 안전교육 및 사고예방 업무 협약식

  • 민선7기 1년 성과 발표하는 허태정 대전시장 민선7기 1년 성과 발표하는 허태정 대전시장

  • 대전 중구의회, 박찬근 의원 ‘제명’ 대전 중구의회, 박찬근 의원 ‘제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