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수도권

조광한 남양주시장, 최문순 강원 도지사 면담

경춘선 분당선 직결연결과 제2경춘국도 논의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4-15 17:02 수정 2019-04-15 17:0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조광한 시장, 최문순 강원 도지사 면담
유럽 5개국 순방을 마친 남양주시 조광한 시장이 15일, 시의 철도 및 도로교통 문제 해결을 위해 최문순 강원도지사를 만났다. 조 시장은 강원도청을 방문해 최 지사와 면담을 갖고, 경춘선 분당선 직결연결과 제2경춘 국도 주변 도로망 확장 사업 등을 협의했다.

조 시장은 최지사를 만난 자리에서 "현재 남양주 시민들은 강남권 등 도심권 출. 퇴근 수요가 상당한 반면, 강변북로 정체 및 강남권 직결전철 노선이 없어 교통복지의 기본권을 보장받지 못하고 있기에, 시민들의 교통기본권 확보를 위해 경춘분당선 직결운행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경춘분당선 직결운행은 단순히 남양주시 광역교통망 확충 차원이 아닌 경기도청(수원)과 강원도청(춘천)을 한 라인으로 연결하는 상징적 의미가 크다면서 경춘분당선 직결운행을 위해 강원도가 함께 공감대를 형성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와 함께 현재 계획 중인 제2경춘국도가 금남IC(화도읍)로 연결될 경우 기존국도의 교통난이 더욱 악화될 것을 우려해 사업 추진 시 연결부분 주변의 우회도로 개선이 필수적으로 병행될 수 있도록 강원도의 협조를 당부했다.

이에 최문순 도지사는 "남양주시의 철도. 도로 교통문제에 대해서 강원도의 협조가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양 기관이 Win-Win 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면담에는 남양주시와 강원도청 국과장 등 실무진들도 함께 참석했다.
남양주=김호영 기자 galimto21@





포토뉴스

  • 만세삼창하는 참전유공자 만세삼창하는 참전유공자

  • 무더위 식히는 시원한 분수 무더위 식히는 시원한 분수

  • 강화된 음주 단속 기준, 윤창호법 ‘시행’ 강화된 음주 단속 기준, 윤창호법 ‘시행’

  • 자전거 도로 점령한 차량 자전거 도로 점령한 차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