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영동군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힐링여행지로 각광

빼어난 경치 6km코스로 120분가량 소요되며, 누구나 어렵지 않은 산책코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4-16 10:15 수정 2019-04-16 10:1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포근한 바람이 기분좋은 시기, 산과 강, 들판이 어우러진 영동군 양산팔경 금강둘레길이 힐링여행지로 각광받고 있다.

이곳은 강변길을 따라 오르내리며 문화와 역사가 서리고 금강과 어우러진 양산팔경의 빼어난 경치를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곳이다.(사진)

금강둘레길 (6)
양산팔경중 강선대, 여의정, 용암, 함벽정, 봉황대의 5곳 명소가 이 둘레길에 포함돼 있다. 2017년 개장 이후 금강과 양산팔경의 아름다움을 좀 더 가까이에서 보고 느끼기 위해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다.

이 둘레길은 6km코스로 120분가량 소요되며,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어렵지 않은 산책코스다.

아름다운 금강의 물길을 따라 자연의 숨결과 가을 정취 풍성한 길을 느긋하게 걸으며, 평상복 차림만으로도 지역 명소를 둘러볼 수 있다. 특히, 백년 송림이 울창한 송호관광지를 기점으로 출발과 도착이 이루어져, 아날로그 캠핑족들의 단골 체험코스가 됐다.

현재도 느티나무, 코스모스 등의 수목 식재, 강선대 야간경관 조명 설치 등의 관광인프라 조성작업이 한창 진행돼 볼거리가 더욱 풍성해지고 있다.

한편,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주변에는 송호관광지, 영국사, 천태산 등 영동군의 대표관광지가 산재해 볼거리, 즐길거리가 풍부하다. 영동=이영복 기자 pungluiin@





포토뉴스

  • 오늘 ‘대서’…우린 더위 몰라요 오늘 ‘대서’…우린 더위 몰라요

  • 신나는 파도풀장 신나는 파도풀장

  • 대전 동구청, 여성 안심화장실 조성 앞장 대전 동구청, 여성 안심화장실 조성 앞장

  • 토착왜구, ‘일본으로’ 토착왜구, ‘일본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