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충남 '성평등 지수 향상' 힘 모은다

道, 유관기관 간담회 개최
9개 기관, 15개 시.군 참여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4-16 10:56 수정 2019-04-16 17:4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KakaoTalk_20190416_151230069_03
충남도는 16일 도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충남 성평등 향상을 위한 유관기관 간담회'를 개최했다. 충남도 제공
충남도는 16일 도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충남 성평등 향상을 위한 유관기관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도와 도의회, 도교육청, 충남경찰청, 국민연금공단 대전지역본부 등 9개 기관과 15개 시·군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충남의 성평등 지수는 레벨 4단계로 전국 최하위 수준인 것으로 조사된 가운데, 충남도여성정책개발원 김영주 연구위원은 충남의 현실적인 문제를 공유하고, 개선방안에 대한 연구결과를 보고했다.

이어진 유관기관별 사업성과 및 성과보고에서는 도를 비롯한 9개 기관이 각각 성과와 실행계획을 발표하고, 각 지표별 지수 향상 방안 및 기관 간 협력 방안에 대해 토론하고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경제활동분야와 안전 분야 등 다른 분야에 영향을 미치는 연관지표 등이 집중적으로 논의했으며, 경력단절여성 취·창업 지원 및 폭력예방 교육, 남성 육아휴직 활성화 등이 제시됐다.

KakaoTalk_20190416_151230069_05
충남도는 16일 도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충남 성평등 향상을 위한 유관기관 간담회'를 개최했다. 충남도 제공
윤동현 여성가족정책관은 "전국 최하위 수준에 머물러 있는 충남의 지역 성평등 수준을 개선하고 일·가정 양립이 실현되는 '더 살기 좋은 충남'이 될 수 있도록 각 기관에서 적극적으로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 김연 도의회 문화복지위원장은 "성평등 수준 향상을 위해서는 각계각층의 정책 참여와 도민의 의식 개선이 뒷받침돼야 한다"며 "이를 통해 여성의 삶의 질을 높이고, 남녀 모두 조화롭게 행복한 생활을 영위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포토뉴스

  • 도로불법행위 "꼼짝마" 도로불법행위 "꼼짝마"

  • 꽃장년 맞춤형 취업박람회 꽃장년 맞춤형 취업박람회

  • 경기 침체 속 어려움 겪는 자영업 경기 침체 속 어려움 겪는 자영업

  • 대전 홍역 사태 `이번주가 고비` 대전 홍역 사태 '이번주가 고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