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세종

해수부, 선박 168척에 대해 친환경 설비 설치 지원

황산화물 저감장치, 선박평형수처리설비 등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4-16 14:29 수정 2019-04-16 17:3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해양수산부
해양수산부가 선박 168척에 친환경 설비 설치를 지원한다.

해수부 '2019년 친환경 설비 개량 이차보전 사업' 공모 결과, 황산화물 저감장치(이하 스크러버)는 16개 선사 113척, 선박평형수처리설비는 12개 선사 55척이 최종 지원 대상으로 선정됐다.

공모를 통해 선정된 친환경 설비 설치 대출규모는 총 3955억 원(스크러버 3623억 원, 선박평형수처리설비 332억 원)으로, 해양수산부는 6년간 대출액의 2%에 해당하는 이자를 지원한다.

이 사업은 국제해사기구(IMO)의 2020년 환경 규제와 선박평형수처리설비 설치 의무화를 앞두고, 선박의 친환경 설비 설치에 따른 해운선사들의 금융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실시하는 사업이다.

해양수산부는 지난 2월 1차 지원대상자 공모 심사 이후 선사들의 추가 설치 수요가 확인됨에 따라, 이어서 2차 공모를 진행했다.

이후 신청 선사에 대해 심사위원회의 심사 및 협약은행(한국산업은행, 신한은행)의 대출심사를 거쳐 최종 지원대상 및 규모를 확정했다.

선정된 선박에 대해서는 한국해양진흥공사에서 '친환경 설비 특별보증'을 제공해 원활한 대출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원한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포토뉴스

  • 도로불법행위 "꼼짝마" 도로불법행위 "꼼짝마"

  • 꽃장년 맞춤형 취업박람회 꽃장년 맞춤형 취업박람회

  • 경기 침체 속 어려움 겪는 자영업 경기 침체 속 어려움 겪는 자영업

  • 대전 홍역 사태 `이번주가 고비` 대전 홍역 사태 '이번주가 고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