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금융/증권

전국신협 강원 산불 피해돕기 마음 모았다

범신협 차원 모금 11억원 전달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4-16 14:41 수정 2019-04-16 16:56 | 신문게재 2019-04-17 7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성금모금전달사진
전국 신협 임직원들이 국가 재난사태인 강원도 산불피해 복구를 위해 팔을 걷어 부쳤다.

신협중앙회는 산불피해를 입은 지역주민과 피해지역의 복구를 위해 범신협 차원 성금모금 활동에 나섰으며, 사흘 만에 전국 700여 조합과 신협중앙회 임직원, 신협사회공헌재단 등으로부터 약 11억원의 성금이 모였다.

신협중앙회는 이렇게 모은 성금 가운데 10억 4892만 6450원을 16일 전국재해구호협회(희망브리지)로 전달했으며, 신협사회공헌재단이 기부한 5000만원은 강원도 현지 이재민을 찾아 직접 전달할 예정이다.

신협은 성금 전달 외에 피해지역 주민들을 위해 긴급 금융지원도 시행중이다.

국가재난사태 선포지역인 고성군, 속초시, 강릉시, 동해시, 인제군 일원 신협은 피해를 입은 개인과 기업에 대해 신규대출시 0.3%p 인하금리를 적용하고, 대출 원리금은 4월 8일부터 6개월간 상환유예(또는 분할상환) 및 만기를 연장해주기로 했다.

피해지역 조합원들을 위해 신협공제(보험)도 보험료 납입을 산불피해일부터 오는 9월 말까지 약 6개월간 유예해주는 등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로 했다. 또 해당 지역의 화재공제(보험) 가입자 현황을 파악해 공제금(보험금) 접수시 최우선 처리할 수 있도록 했다. 재해피해확인서 등을 발급 받은 경우 손해조사 완료 전에도 추정보험금의 50%를 조기 지원하며 피해 주민이 보험계약대출을 신청하는 경우 신속하게 대출해줄 계획이다. 지원을 원하는 피해 주민 또는 사업자는 본인이 거래하는 신협으로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은 "이번 성금전달을 통해 신협인의 온정으로 이재민들이 하루속히 평화로운 일상으로 복귀하고, 피해 복구도 조속히 이뤄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원영미 기자

■다음은 지역별 모금내역

▲서울 64개 172,445,770원 ▲부산경남 64개 141,640,000원 ▲인천경기 113개 271,921,050원▲ 대구경북 78개 91,685,000원 ▲대전충남 95개 86,220,000원 ▲광주전남 56개 85,300,000원 ▲충북 66개 48,610,000원 ▲전북 67개 39,229,630원 ▲강원 33개 63,560,000원 ▲제주 30개 26,645,000원 ▲중앙회 546명 18,670,000원 ▲전국상임이사협의회 3,000,000원 ▲신협사회공헌재단 50,000,000원

포토뉴스

  • 도로불법행위 "꼼짝마" 도로불법행위 "꼼짝마"

  • 꽃장년 맞춤형 취업박람회 꽃장년 맞춤형 취업박람회

  • 경기 침체 속 어려움 겪는 자영업 경기 침체 속 어려움 겪는 자영업

  • 대전 홍역 사태 `이번주가 고비` 대전 홍역 사태 '이번주가 고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