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스포츠 > 야구종합/메이저리그

부상 복귀 커쇼, 7이닝 2실점... 성공적 등판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4-16 14:58 수정 2019-04-16 15:11 | 신문게재 2019-04-17 8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PAP20190410151401848_P4
LA다저스 에이스 클레이튼 커쇼가 부상에서 화려하게 복귀했다.

커쇼는 16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신시내티와 홈경기에 등판해 7이닝 동안 삼진 6개를 솎아냈다. 이날 5안타 2실점 한 커쇼는 시즌 첫 등판에서 퀄리티스타트를 끊으며 올 시즌 기대감을 높였다.

1회 첫 타자 커트 카살리를 유격수 땅볼로 깔끔하게 출발했지만, 두 번째 타자 에우헤니오 수아레스에게 안타를 허용했다.

1사 1루 위기에 놓인 커쇼는 흔들렸다. 지난 시즌 다저스에서 뛰었던 푸이그에 낮은 슬라이더를 던졌지만, 중월 2점 홈런을 터뜨렸다. 복귀전 유일한 실점이다.

후속 타자 맷 켐프를 3루 땅볼, 호세 페라사를 삼진으로 잡고 마운드에서 내려왔다.

7이닝 동안 84개 공을 던진 커쇼는 2-2 동점에서 내려왔다.

커쇼는 스프링캠프 기간 왼쪽 어깨 염증 증세로 훈련을 중단하고 회복에 집중했다.
박병주 기자

포토뉴스

  • 태풍도 막지 못한 머드축제 인기 태풍도 막지 못한 머드축제 인기

  • 신나는 보령머드축제 신나는 보령머드축제

  • 허태정 대전시장, ‘공공기관 지역인재 의무 채용 법안 통과 기쁘다’ 허태정 대전시장, ‘공공기관 지역인재 의무 채용 법안 통과 기쁘다’

  • 대전 둔산경찰서, 전국 최초 꼬리물기 무인 영상단속 실시 대전 둔산경찰서, 전국 최초 꼬리물기 무인 영상단속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