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조윤서, ‘월드 뮤직 페스티벌’에서 개막 공연 무대에 올랐다 ‘데뷔 호평’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4-18 18:4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_ 조윤서
한국의 조윤서가 월드 뮤직 페스티벌에서 개막 공연 무대에 올라 대중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지난 12일 러시아 월드 뮤직 페스티벌에서 조윤서는 메조소프라노 안주은과 테너 이현종 그리고 소프라노 이석란, 박유리 등과 함께 개막공연 무대에 섰다.

 

'월드뮤직 페스티벌'은 러시아 전역의 오페라 극장장, 음악가들과 음악 관련인들이 2주 동안 벌이는 클래식 음악 페스티벌.

 

이날 공연에서 조윤서는 뮤지컬 엘리자벳의 넘버를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지휘자와 관객들의 큰 박수를 유발했다.

 

조윤서와 함께 무대에 오른 한국 성악가들은 오페라 투란도트 네순도르마’, 생상스의 삼손과 데릴라그리고 오펜바흐의 호프만 이야기등을 불렀다.

 

조윤서는 레베카’, ‘마법사와 나’, ‘나는 나만의 것등으로 국내 무대에 올랐고 포테클래식 콩쿨, 끄레아띠보 국제콩쿨에서 대상을 받은 바 있다.

 

 

온라인 이슈팀 ent88@

포토뉴스

  •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열린 국제 가뭄포럼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열린 국제 가뭄포럼

  • 졸업사진도 개성시대 졸업사진도 개성시대

  • 경찰 출석한 김종천 대전시의회 의장 경찰 출석한 김종천 대전시의회 의장

  • 인도 점령한 스티로폼 인도 점령한 스티로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