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당진시

당진시, 가정용 저녹스 보일러 설치 지원

가구 당 16만 원 씩 총 50가구 대상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4-19 08:07 수정 2019-04-19 08:0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당진시청7


당진시는 오는 22일부터 가정용 일반보일러를 저녹스(NOx) 보일러로 교체하는 가정에 가구 당 16만 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저녹스 보일러는 배기가스로 버려지는 높은 온도의 열을 재이용해 에너지 효율을 높인 보일러로 질소산화물 배출량이 일반 보일러에 비해 21% 수준에 불과하다.

특히 80~90만 원에 형성된 저녹스 보일러를 설치할 경우 일반보일러와 대비해 최대 28%의 난방비를 절약해 연간 최대 13만 원까지 줄일 수 있어 보통 설치 후 3년이 경과하면서부터 평균 판매가격이 60만 원대인 일반보일러 대비 경제적 이득을 볼 수 있다.

이처럼 친환경적이면서도 에너지 효율도 높은 저녹스 보급 확대를 위해 시는 올해 총50가구에 교체비용의 일부를 지원한다.

신청기간은 22일부터 26일까지이며 시에 소재한 주택에 설치된 가정용 일반보일러를 저녹스 보일러로 교체하려는 주택 소유주뿐만 아니라 소유주의 위임을 받은 세입자도 신청할 수 있다.

시는 신청자가 지원가능한 세대 수를 초과할 경우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 계층, 임대주택 거주자, 전용면적이 적은 주택, 제조일 오래된 보일러 순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기타 저녹스 보일러 교체 비용 지원과 관련한 사항은 당진시청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며 기타 궁금한 사항은 환경정책과로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대기 중으로 배출된 질소산화물은 기침이나 가래, 호흡기 장애 등 인체에 미치는 영향이 클 뿐만 아니라 태양의 자외선과 분진 등과 반응해 광화학 스모그의 원인이 되고 산성비로 전한돼 농작물 등에도 피해를 줄 수 있다"고 말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포토뉴스

  • ‘대전을 혁신도시로’ ‘대전을 혁신도시로’

  • “성실히 조사에 임하겠습니다” “성실히 조사에 임하겠습니다”

  • 졸업사진도 개성시대 졸업사진도 개성시대

  • 인도 점령한 스티로폼 인도 점령한 스티로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