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태안군

태안군, '착한가격업소' 지원 확대한다!

착한가격업소 신청 연1회에서 4회로 확대, 위생관리·맞춤형 물품 지원 등 혜택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4-20 20:31 수정 2019-04-20 20:3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착한가격업소 현장 실사 (1)
태안군이 건전한 소비문화 조성과 물가안정을 위해 '착한가격업소' 지원에 적극 나선다. 사진은 착한가격업소 현지 실사 모습.


태안군이 건전한 소비문화 조성과 물가안정을 위해 '착한가격업소' 지원에 적극 나선다.

'착한가격업소 지원 사업'은 지속적인 물가 상승 속에서도 저렴한 가격으로 소비자들에게 우수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소를 '착한가격업소'로 지정해 다양한 혜택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군은 착한가격업소 활성화를 위해 기존 연 1회였던 '착한가격업소' 신청을 연 4회로 확대해 더 많은 업소가 지원 받을 수 있도록 사업을 확대 운영한다.

착한가격업소에 대한 인식 확산과 내실 있는 운영을 도모하기 위해 총 2000만 원의 예산을 들여 ▲착한가격업소 가격표시 안내판 및 홍보물 ▲위생관리 ▲업소별 맞춤형 인센티브 물품 ▲쓰레기 종량제 봉투 등을 지원한다.

또 지정 업소에 대한 수시 점검을 통해 관리를 강화하고 정기적인 모니터링 및 컨설팅을 통해 개선방안과 지원시책을 발굴하고 착한가격업소 사업을 안정적으로 운영하고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군이 추진중인 착한가격업소는 군 관계자의 현지 실사 및 평가를 거쳐 지정되며 착한가격업소로 지정되면 각종 인센티브 및 컨설팅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받게 되고 업체의 이미지 제고로 업주들의 자발적인 친절도 상승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음식물 쓰레기 칩 등 업소에 실질적으로 필요한 인센티브를 제공해 착한가격업소가 더 늘어나도록 최대한 노력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편, 태안군에는 올해 4월 신규지정된 2개소를 포함해 음식점, 미용실 등 총 10개소의 착한가격업소가 지정·운영 중에 있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포토뉴스

  •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열린 국제 가뭄포럼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열린 국제 가뭄포럼

  • 졸업사진도 개성시대 졸업사진도 개성시대

  • 경찰 출석한 김종천 대전시의회 의장 경찰 출석한 김종천 대전시의회 의장

  • 인도 점령한 스티로폼 인도 점령한 스티로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