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오승윤, 스테파니 리와 달달한 투샷 포착! '선남선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4-21 22:4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190421_224340
배우 오승윤의 사진이 누리꾼들 시선을 사로잡는다.

 

 

오승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계정에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승윤은 함께 지난 2월 인기리에 종영된 드라마 '황후의품격'에서 호흡을 맞춘 스테파니니와 달달한 모습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있다.

 

특히 오승윤의 만찢남 비쥬얼은 더욱 눈길이 간다.

 

한편, 지난 1996년 5세의 나이로 데뷔한 오승윤은 최근 종영한 SBS '황후의 품격'에서 가상의 대한제국을 배경으로 황제 이혁(신성록)의 동생인 명석한 황태제 이윤 역할로 강렬한 연기와 알콩달콩한 러브라인까지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온라인이슈팀 ent3331112@

포토뉴스

  • ‘대전을 혁신도시로’ ‘대전을 혁신도시로’

  • “성실히 조사에 임하겠습니다” “성실히 조사에 임하겠습니다”

  • 졸업사진도 개성시대 졸업사진도 개성시대

  • 인도 점령한 스티로폼 인도 점령한 스티로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