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세종

세종시교육청 방과후 돌봄교육 성장…초등돌봄 5년째 100% 제공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4-23 10:02 수정 2019-04-23 10:59 | 신문게재 2019-04-24 10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세종교육청 전경사진
세종시교육청이 방과후 돌봄사업을 확대하고 특성화를 통해 부모가 안심하고 일할 수 있도록 안전한 교육서비스를 제공한다.

시교육청은 '학습도시 세종'을 목표로 '온마을 방과후 돌봄'사업을 추진해 작은도서관과 복합커뮤니티센터, 마을학교 등에서 교실 밖 돌봄학습을 전개하고 있다.

특히, '작은도서관 마을방과후 활동'과 '복합커뮤니티센터 마을방과후 활동', '마을학교', '동네방네프로젝트' 등에서 교육 강좌와 수강생이 뚜렷이 증가하고 있다.

작은도서관 마을방과후 활동에는 지난해 10개 작은도서관이 참여해 36개 강좌가 개설됐으나 올해는 25개 작은도서관에 64개 프로그램이 개설될 정도로 학생과 학부모의 호응이 좋다.

작은도서관 마을방과후 활동에 지역 아이들 517명이 참여하고 있으며, 올해에는 읍·면지역에서도 5개 도서관이 참여했다.

복합커뮤니티센터 마을방과후 활동은 2017년 2곳에서 올해는 5곳으로 확대됐고 참여 학생도 같은 기간 25명에서 올해 151명까지 증가했다.

또 교육청과 시청이 공동으로 공모한 마을학교에 많은 지역 교육자원이 응모해 전년도 19개교에서 올해 25개 마을학교가 운영된다.

시교육청은 급증하는 초등 돌봄교실 수요에 맞춰 올해 돌봄교실 39실을 증설했고, 2015년부터 올해까지 5년간 맞벌이, 한자녀, 교육비 지원 가정의 자녀 모두에게 돌봄서비스를 제공했다.

시교육청은 학교 내 돌봄 담당자와 지역 돌봄 담당자 간 권역별 협의회를 조직하여 촘촘하고 안전한 돌봄 그물망을 만들었다.

최교진 세종시교육감은 " 온마을 방과후·돌봄 운영으로 마을과 학교가 함께 아이의 삶을 중심에 두고 안심하고 양육할 수 있는 세종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포토뉴스

  • ‘대전을 혁신도시로’ ‘대전을 혁신도시로’

  • “성실히 조사에 임하겠습니다” “성실히 조사에 임하겠습니다”

  • 졸업사진도 개성시대 졸업사진도 개성시대

  • 인도 점령한 스티로폼 인도 점령한 스티로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