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문화 > 건강/의료

[자외선지수] 오늘(17일) 자외선지수 '높음'... 구름 많고 후덥지근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5-17 01:00 수정 2019-05-17 01:0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캡처
기상청 제공

 

기상청에 따르면 17일 자외선지수가 '높음'으로 나타났다. 계절상 봄에 해당하는 이달 때이른 무더위가 찾아와 한반도가 뜨겁게 달아올랐다. 

 

이날 날씨는 전국적으로 구름이 많이 낀 가운데 초여름 더위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 17~29도, 대전 16~29도, 대구 16~28도, 광주 17~28도, 부산 18~24도, 제주 19~25도로 연일 푹푹 찌는 더위가 예상된다. 이날 일교차는 최대 9도 안팎으로 감기 걸릴 가능성이 다분함으로 얇은 가디건이나 긴팔을 입는 것을 추천한다. 

 

전날 한 낮 30도에 육박하는 올 봄 들어 최고 기온을 보였지만 이날은 구름이 가려서 자외선 피해가 덜 심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자외선에 오래 노출 될 경우 피부 화상을 입을 수 있으므로 자외선 차단제(선크림, 선스틱)를 꼭 발라주는 것이 좋다. 2시간에 한 번씩 덧발라주는 것이 좋다. 

 

후덥지근한 날씨 속에서 시원함을 찾고자 냉수를 찾는 경우가 많다. 너무 차가운 물보다는 적당히 미지근한 물을 섭취해서 체온을 유지해주는 것이 좋다. 다만, 선풍기와 에어컨을 쐴 때에는 시간 간격을 두고 틀어줘야겠다.

 

한편, 이날 초미세먼지 농도는 보통 수준으로 공기질 걱정은 잠시 접어둬도 되겠다.

 

박솔이 기자 

포토뉴스

  • 대한민국이 그려진 계단 대한민국이 그려진 계단

  •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 찾아보기 힘든 태극기 찾아보기 힘든 태극기

  • 단재 신채호선생 항일운동 뮤지컬 단재 신채호선생 항일운동 뮤지컬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