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사회이슈

김상교 어머니 심경, “기막힌 일들…너무 분노했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5-17 01:3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유승현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김상교 씨의 어머니가 심경을 밝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15일 '버닝썬 게이트 최초 고발자' 김상교 씨의 어머니 함미경 씨는 뉴스엔과의 인터뷰를 통해 "끝까지 가야한다"라고 밝혔다.

또 자신의 이름을 꼭 실명으로 써달라고 강조한 함 씨는 "아들의 폭행 사건을 발단으로 클럽에 얽힌 여러 제보가 들어왔다"며 "'물뽕'이라 불리는 약물에 노출돼 여성들이 무너지고 있다는 이야기를 접했을 때 저는 너무 분노했다. 어떤 일이 있어도 끝까지 가야한다. '제 딸'과도 같은 여성들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변호사 비용이 우리 가족에겐 만만찮은 액수인 건 사실이다"면서도 "하지만 이 돈을 들여 기막힌 일들을 세상에 알리고 또 막을 수 있다면 이보다 의미 있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함 씨는 "꼭 고마움을 표시하고 싶은 분들이 있다"며 대한민국의 엄마들이 활동 중인 '맘 카페'를 언급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포토뉴스

  • 대한민국이 그려진 계단 대한민국이 그려진 계단

  •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 찾아보기 힘든 태극기 찾아보기 힘든 태극기

  • 단재 신채호선생 항일운동 뮤지컬 단재 신채호선생 항일운동 뮤지컬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