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세종

문성혁 해수부 장관, 수중로봇 복합실증센터 방문

"수중로봇 성장산업 잠재력 큰 분야" 노력 당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5-25 08:01 수정 2019-05-25 08:0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수중로봇복합실증센터 방문
문성혁 해수부 장관이 24일 수중로봇복합실증센터를 방문해 관계자에게 설명을 듣고 있다.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이 24일 경북지역 해양수산 현장을 방문해 영일만항 개발현황과 공사현장을 시찰했다.

문 장관은 이날 경북·대구권의 유일한 컨테이너항만인 포항 영일만항을 찾아 항만 개발현황과 공사현장 안전관리 상태를 점검했다.

문 장관은 영일만항이 환동해권 거점항만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항만 인프라 확충과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인근 수중로봇복합실증센터를 방문해 수중건설로봇 개발 추진 현황과 성과에 대해 듣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문 장관은 이 자리에서, "수중로봇 분야는 미래 성장산업으로 잠재력이 큰 만큼, 기술개발과 사업화에 지속적으로 노력해 달라"고 당부하고, "정부도 필요한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당부했다.

또한, 경북지역 해양수산 업·단체장과 오찬간담회를 갖고 지역현안 및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오후에는 새로운 복합문화공간으로 자리잡고 있는 호미곶의 국립등대박물관을 시찰한 후, 육상어류 양식장(영동수산)에 들러 고수온 피해 사전 예방 대응상황을 점검하고, 하절기에 고수온 피해가 없도록 어업인과 관계기관이 협력하여 적극 대응해 줄 것을 당부했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수중로봇 시연 (2)
문성혁 해수부 장관이 수중로봇복합실증센터에서 개발중인 수중로봇의 시연을 지켜보고 있다.

포토뉴스

  • 막바지 무더위 잊는 스케이트 막바지 무더위 잊는 스케이트

  • 와인 시음하는 시민과 관광객들 와인 시음하는 시민과 관광객들

  •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 시음장 인기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 시음장 인기

  •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