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천안시

천안시 동남구, 분기별 과적차량 정기 단속 예고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5-27 10:52 수정 2019-05-27 10:5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천안시 동남구가 지난 24일 목천읍 도장리, 병천면 용두리, 광덕면 행정리, 성남면 신사리 등 4개소에서 과적차량 단속을 실시했다.

이날 단속으로 덤프트럭 총 21대에 대한 과적 여부를 검차했으나 과적으로 단속된 차량은 없었다.

과적 화물차는 교량 등 시설물에 과도한 충격을 줘 시설물의 붕괴 등을 초래할 수 있으며, 도로 포장을 파손시켜 운행하는 자동차의 손상이나 교통사고를 유발할 수 있다.

과적 화물차는 제동거리가 길고 무게중심이 위쪽으로 쏠려있어 교통사고 발생 가능성이 높아지며, 사고 발생 시에는 사망사고로 연결되는 경우가 많아 국민의 생명 보호를 위해 과적 운행을 금지하고 있다.

따라서 총 중량 40t, 축 중량 10t의 중량 제한과 길이 16.7m, 폭 2.5m, 높이 4.0m의 규격 제한을 두어 운행을 제한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도로의 파손을 방지하고, 과적으로 인한 위험을 예방하기 위해 앞으로도 매분기 정기적인 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천안=박지현 기자 alfzlal@



포토뉴스

  • 대한민국 첫 골에 환호하는 시민들 대한민국 첫 골에 환호하는 시민들

  • 거리응원 후 청소하는 시민들 거리응원 후 청소하는 시민들

  • ‘와 골인이다’ ‘와 골인이다’

  • 거리 응원 나선 허태정 대전시장 거리 응원 나선 허태정 대전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