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대전

대전 동구, 천동3구역 사업시행계획인가 고시 완료

17일 자 사업시행계획인가·고시
16만 2945㎡ 면적·공동주택 3463세대 입주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6-17 13:53 수정 2019-06-17 14:0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천동3
천동3구역 조감도
대전 동구는 17일 천동3구역 주거환경개선사업 사업시행계획 인가·고시를 완료하면서 본격적으로 사업추진에 속도를 낸다고 밝혔다.

구는 주민공람과 관련 기관(부서) 협의 등 행정절차 이행을 통해 사업에 대한 전반적인 보완을 거쳐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신청한 사업시행계획인가를 고시했다.

지난 2017년 8월 대전시 도시계획위원회 정비계획변경(안)을 통과한 천동3구역은 지난해 7월 계룡건설 컨소시엄과 사업시행협약을 체결한 데 이어 올해 1월 건축경관공동위원회 심의를 통과한 뒤 이번 사업시행계획인가에 이르렀다.

천동3구역 주거환경개선사업은 천동 187-1번지 일원에 총면적 16만 2945㎡, 공동주택 3463세대, 준 주거용지 4594㎡, 공공청사용지 1192㎡ 규모로 조성되는 사업이다. 시행 기간은 사업시행인가일부터 2025년 12월까지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사업시행계획인가에 이어 보상절차도 조속히 이행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박차를 가하겠다"면서 "오랜 시간 기다려왔던 천동3구역 주민들의 숙원을 풀 수 있도록 대전시, LH공사와도 긴밀히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임효인 기자

포토뉴스

  • 허태정 대전시장, ‘공공기관 지역인재 의무 채용 법안 통과 기쁘다’ 허태정 대전시장, ‘공공기관 지역인재 의무 채용 법안 통과 기쁘다’

  • 대전 둔산경찰서, 전국 최초 꼬리물기 무인 영상단속 실시 대전 둔산경찰서, 전국 최초 꼬리물기 무인 영상단속 실시

  • 가짜 ‘송중기 마스크팩’ 제조·유통시킨 일당 검거 가짜 ‘송중기 마스크팩’ 제조·유통시킨 일당 검거

  • 퇴임하는 박영순 대전시 정무부시장 퇴임하는 박영순 대전시 정무부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