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소프라노 신영옥, 리틀엔젤스 단원시절 돋보이는 '바비인형'모습 '화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6-26 22:4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190626_223930
소프라노 신영옥이 26일 한 방송에 출연한 가운데 그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신영옥은 지난 '여유만만'에 출연 당시 “중학교 때 ‘무용을 할까? 성악을 할까?’ 고민을 했었다”며 “4살 때부터 KBS 어린이 합창단 활동을 했기 가족들이 성악을 하라고 조언했다”고 밝혔다.

 

이어 리틀엔젤스 단원시절 사진이 공개됐다. 사진 속 그는 작고 갸름한 달걀형 얼굴에 뚜렷한 이목구비로 어린시절부터 서구적인 외모를 지녔다.

 

한편 신영옥은 올해 나이 59세로 한국의 3대 소프라노로 꼽힐 만큼 재능을 인정받았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포토뉴스

  • 제4회 용봉산 둘레산길 달빛걷기대회 제4회 용봉산 둘레산길 달빛걷기대회

  • 태풍 타파에 전국이 많은 비, 물보라 일으키는 차량들 태풍 타파에 전국이 많은 비, 물보라 일으키는 차량들

  • 가을 옷 전시된 의류매장 가을 옷 전시된 의류매장

  • 가을을 걸친 패션 가을을 걸친 패션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