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스포츠 > 대전시티즌

대전시티즌 브라질 1부리그 구단과 교류 협약 체결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7-10 09:52 수정 2019-07-10 09:5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좌(최용규대표)우(포르탈레자 마르셀로 회장)
(좌측부터)포트탈레자 마르셀로 회장, 최용규 대전시티즌 대표. 대전시티즌
대전시티즌이 브라질 1부리그(세리에A) 포르탈레자(Fortaleza), 플루미넨시(Fluminense) 구단과 국제 교류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대전과 양 구단은 향후 선수 이적시, 우선 협약을 전제로 구단 대 구단의 계약으로 선수를 영입할 수 있다. 또한, 1부 B팀 선수에 대한 무상임대 및 무상임대 후 이적에 관한 조항도 포함되어 있다. 이를 통해 우수 선수와 유망주의 수급, 중계인 비용 절감 등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좌(최용규대표)우(플루미넨시 마리오 회장)
(좌측부터)대전시티즌 최용규 대표, 플루미넨시 마리오 회장
또한 유소년 지도자와 선수의 적극적인 교류를 통해 선진 축구 기술을 배울 수 있는 연수, 교육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는 앞서 발표했던 혁신안에 포함된 유소년 특별 관리 시스템의 일환이다. 대전은 혁신안을 통해 '유소년 육성목표를 팀 성적이 아닌 프로선수 배출로 재설정하고 우수 선수 특별관리 시스템을 도입하겠다.' 발표한 바 있다.

포르탈레자의 마르셀로(Marcelo Paz) 회장은 "양 구단 선수 교류 및 유소년 지도자, 선수 교류를 통해 양 구단이 함께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플루미넨시의 마리오(Mario Bitten court) 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구단이 우호 관계가 증진되길 바란다. 또한, 발전적인 관계 구축을 통해 대전시티즌의 1부 리그 승격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대전은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타 대륙별, 국가별의 우수 팀과의 국제 교류 협약을 통해 선수 영입의 거점 마련 및 선진 축구 문화 습득을 위한 토대를 마련할 계획이다.
금상진 기자 jodpd@

포토뉴스

  • 퇴임하는 박영순 대전시 정무부시장 퇴임하는 박영순 대전시 정무부시장

  • 대전시청 앞에 설치된 쿨링포그 대전시청 앞에 설치된 쿨링포그

  • 대전 유성구, 더 좋은 직장 위한 4대폭력 예방 교육 대전 유성구, 더 좋은 직장 위한 4대폭력 예방 교육

  • 눈길 끄는 나라사랑 그림전시회 눈길 끄는 나라사랑 그림전시회